충북대신문방송사 충북대신문 The Chungbuk Times 교육방송국
전체기사종합취업대학사회광장사람특집문화동영상뉴스포토학술현상공모전문학
최종편집 : 2023.11.27 월 18:07
종합
종합 섹션
확대축소프린트
 김지원
글짓기의 장이 열리다, ‘2023 개신 백일장’
제 976 호    발행일 : 2023.10.16 
  지난달 18일 9시부터 19시까지 중앙도서관 신관 앞 광장에서 우리 학교 중앙언론자치기구인 <개신> 교지편집위원회의 주관으로 ‘2023 개신 백일장’이 열렸다. 우리 학교 학부 재학생을 대상으로 한 이번 백일장에서 제시된 시제는 ‘물들다’와 ‘경계’ 2개로, 행사 당일 부스에서 원고지를 받거나 QR 코드를 통해 19시까지 부스 혹은 네이버 폼에 제출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시제별 장원은 10만 원의 상금과 함께 원고가 <개신> 76집 및 개신교지편집위원회 인스타그램에 게시된다. 심사 기준은 ▲주제 의식 ▲참신성 ▲문장 어휘력 ▲스토리 완성도 등 네 가지이며, 당선작은 내부 블라인드 심사를 거쳐 지난 10일 <개신> 교지편집위원회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발표됐다.
  이번 백일장에는 약 80편의 작품이 출품됐는데, 각 시제마다 장원, 2등, 3등 한 명씩 총 여섯 명이 수상했다. 첫 번째 시제 ‘물들다’는 김희서(자율전공학부·23) 학생의 “물들고 싶지 않은 나뭇잎”이 장원으로 당선됐으며, 민병윤(기계공학부·17) 학생의 “보랏빛”과 정승아(정치외교학과·21) 학생의 “하양과 검정”이 각각 2등, 3등에 올랐다. 두 번째 시제 ‘경계’는 오정욱(소비자학과·21) 학생의 “감정의 경계”가 장원, 김도연(경영학부·23) 학생의 “가장”과 박한빈(수의학과·18) 학생의 “무경계”가 각각 2등, 3등에 당선됐다.
  이번 백일장 ‘물들다’ 시제의 장원 김희서 학생은 ““물들고 싶지 않은 나뭇잎”을 구상할 때, ‘물들다’는 표현이 나뭇잎과 내 삶 모두에 적용될 수 있는 단어라 생각했다. 아직 준비가 덜 된 것 같은데 고등학교를 졸업해 성인이 되고, 어느덧 2학년을 앞둔 상황이 벅차게 느껴졌기에 이를 가을을 맞은 나뭇잎에 비유했다. 만약 내가 아무 불안함도 느끼지 못한 채 순탄한 삶을 살고 있었다면, 이런 글의 소재가 나오지 않았을 것이고 장원이라는 감사한 결과도 얻지 못했을 것이다. 또, 심사자께서 이 시의 비유적인 뜻을 파악하셔서 좋게 평가해 주셔서 다행이라고 생각한다. 이번 백일장은 ‘비록 당시에는 힘들게 느껴질지라도 나중엔 그 경험이 좋은 거름이 될 수 있다’라고 생각하는 계기가 됐다”라며 수상 소감을 전했다. 이어 ‘경계’ 시제의 장원 오정욱 학생은 “점점 차가워지기만 하는 각박한 현대 사회에 따뜻한 바람이 불어오는데 한 줌 기여한 것 같아 매우 영광이다”라며 기쁨을 표했다.

1.jpg

김지원 기자
j1won@chungbuk.ac.kr
Name Pass  

목록보기
최근기사
글로컬대학30 사업 선정...
2024년을 새롭게 열 ‘개화’ 선본 제56대 ...
2024년 우리 학교를 이끌어 갈 제56대 총학...
우리 학교의 요리왕은 누구일까? 장쿱이의 꿈
우왕이와 찰칵, 생협 포토쿱 설치
종합 More
글로컬대학30 사업 선정...
2024년을 새롭게 열 ‘개화’ 선본 제56대 총학생회 당...
우리 학교의 요리왕은 누구일까? 장쿱이의 꿈
우왕이와 찰칵, 생협 포토쿱 설치
의류학과 2023년의 결실, ‘SPACE OF MEMORY
노력의 결실, 성장의 장, 건축공학과 제44회 공간전
건강은 up 부담은 down, ‘이천 원의 저녁밥’
제1기 ‘CBNU 언론아카데미’ 성황 속에 종료
청주시 버스 체계 개편, 선진 교통복지 도시로 발돋움
짹짹이, 지금 우리 충북대는?
전체기사 종합
취업
대학
사회
광장
사람
특집
문화
동영상뉴스
포토
학술
현상공모전
문학
동영상뉴스
수습기자모집
PDF자료실
지난호보기
신문사 소개 기사제보 독자참여 개인정보 보호정책 이메일무단수집거부

28644 충북 청주시 서원구 충대로1, 충북대학교 신문방송사(발행인 : 고창섭 | 주간 : 구본상)

행정실 : 043-261-2934    충북대신문 : 043-261-2936    The Chungbuk Times : 043-261-2935    교육방송국 : 043-261-2953

Copyright ⓒ 2008 충북대학교 신문방송사, All rights reserved.